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전통붓 제작 40년 유필무 장인, 충북도 무형문화재 지정

기사승인 2018.01.14  00:01:07

공유
default_news_ad2

충북 증평군은 40년 동안 전통 붓 제작에 몸담은 유필무(57) 장인이 도 무형문화재 필장(筆匠) 기능보유자로 지정됐다고 12일 밝혔다.

도 문화재위원회는 지난달 심의를 거쳐 유 장인의 전통문화 전승가치와 능력을 인정해 무형문화재(29호) 필장 기능보유자로 지정했다. 홍성열 증평군수는 이날 군수실에서 유 장인에게 인정서도 수여했다.

홍성열 충북 증평군수가 12일 도 무형문화재 필장(筆匠) 기능보유자로 지정된 유필무(57·오른쪽) 장인에게 인증서를 전달했다.(사진 증평군 제공)

충주시 앙성면 출신인 유 장인은 16세에 공방에 입문해 40년간 전통 붓 제작에 몸담으면서 국내 최고의 붓 장인으로 인정받고 있다.

유 장인의 전통 붓은 원모 선별부터 풀 먹이고, 빼기 등 크게 13가지 과정으로 거친다. 250회 정도 손길이 가면 명품 붓이 제작된다.

원모를 붓촉으로 만들기 위한 지방질 제거 작업, 필관(붓 몸통)과 붓촉을 접착하는 방법에서 다른 장인들과 뚜렷한 차이를 보인다. 붓을 완성하면 필관에 한국적 색채를 띤 전통문양을 넣어 아름다움도 더한다.

유 장인은 현재 도안면 화성리에서 왕성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군은 전통 붓 제작을 전승하기 위해 다양한 전통 문화 프로그램도 개발하고 있다.

뉴시스 cbinews043@gmail.com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