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d_ad1

최병윤 전 의원, 음성군수 불출마 선언 ‘자진 하차’

기사승인 2018.03.26  15:58:21

공유
default_news_ad2

- 충북선관위, 최 전 의원 금품제공 의혹 사실관계 조사 중

지난해 물난리 속에도 유럽 해외연수를 떠나 물의를 빚었던 최병윤 전 의원이 7월 25일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의원직 자진 사퇴 의사를 밝힌 뒤 고개를 숙이고 있다.

(음성타임즈) 6.13 지방선거 음성군수 출마가 예정됐던 더불어민주당 최병윤 전 충북도의원이 이번 선거 불출마를 선언했다.

최 전 의원은 26일 지역언론사 기자들에게 보낸 문자를 통해 자신의 이 같은 입장을 밝혔다.

최 전 의원은 먼저 “많은 사랑으로 성원 해 주신 군민들과 당원들에게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올린다”며 불출마 의사를 내비쳤다.

그러면서 “앞으로 자숙의 시간을 통해 미력하지만 음성군의 행복과 음성군 발전을 위해 더 많은 노력과 봉사로 보답하겠다”는 뜻을 전했다.

이날 최 전 도의원의 불출마 선언에 따라 6·13지방선거 음성군수선거 더불어민주당 후보 공천경쟁은 조병옥 전 음성부군수와 이광진 도의원 간의 양자대결로 압축됐다.

한편 최 전 의원의 이번 불출마 선언은 최근 불거진 금품제공 의혹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26일 충북선관위에 따르면 음성군수 선거 출마 예정자인 최 전 의원의 공직선거법 위반 신고가 접수돼 사실 확인을 하고 있다.

최 전 의원은 지난 21일 음성군 맹동면의 한 행사장에서 유권자에게 20만원 상당의 금품을 제공하려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이를 목격한 주민이 선관위에 이 같은 사실을 신고한 것으로 전해졌다.

충북선관위 관계자는 “현재 사실관계를 확인 중”이라며 “구체적인 내용은 밝히기 어렵다”고 말했다

 

음성타임즈 cbinews043@gmail.com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